충전기

충전기

정확히 기억은 안나지만 20년은 족히 된 것 같은 충전기다.
이 충전기로 충전지를 충전해 아버지 혈압계에도 사용하고, 당시에 한참 가지고 놀던 미니카에도 많이 사용했다. 미니카를 가지고 놀던 옛 용답동 집을 생각해보니 정말 20년이 꼭 되었다.

4개가 충전 가능하던 흰색 충전기도 있었는데 그 녀석은 일찌감치 고장이 나서 버렸다.
신기한 점은 이게 아직도 사용이 가능해서 요 몇 달간 엑스박스 패드에 넣을 전지를 충전해서 양껏 사용했다.

솔직히 요즘에는 다이소만 둘러보아도 값 싼 전지가 많아서 필요가 없다. 그래도 그냥 좀 놔두고 싶어서 몇 달을 요리조리 사용해봤다. 이제 내 추억에게 작별 인사하며 사진을 한 장 쾅 박아본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