쓸데없어 보이는 일

내게 있어 그다지 중요치 않은 일을 하게 될 때가 있다. “앞으로 내가 이걸 쓸데가 있겠어?” ‘시간 아깝다..’
하지만 조금만 더 생각을 해보면 여기서 내가 얻을 수 있는 건 태도다. 진지하게 임하는 태도. 어차피 해야 할 일이라면 기쁘게, 혹시 모를 우연이 도움으로 다가올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는 것이 최선인 듯 싶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