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언

내 삶이 그를 변화시키지 못했다면
내 말로는 어림없습니다.

삶으로 보여 줄 수 없는 일은
말로 어찌할 도리가 없습니다.

강미정|동화작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