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 행동, 말

생각을 한다.

생각은 말이 된다. 또는 행동이 된다. 생각은 말과 행동 모두가 될 수도 있고 그저 생각으로만 남을 수도 있다. 생각이 자꾸 새어나오기 때문인지, 누군가를 가만히 들여다 보고 있으면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점차 알 수 있게 된다. 시간이 걸릴지라도 천천히 기다리면 타인의 향기가 스며들기 마련이다

 

사람은 누구나 영웅으로 태어난다. 아이들은 누구나 스스로 세상의 주인공이며 꾸밈없이 아름답다. 시간이 흐른 어느날 아이 스스로 자신의 순수함이 바보처럼 느껴질때면 아이들은 자신들의 신과 영웅을 동화책속에 가둬 버린다. 그때부터 아이는 그저 한명의 인간이며 세상을 자로 재며 바라보기 시작한다. 판단하고 선택한다. 사람들은 이를 이성이라고 부른다.

 

생각을 한다. 그리고 선택을 한다.
선택은 말이 된다. 또는 행동이 된다.

어릴때는 그저 생각만 했지 선택하지는 않았다.
어떤 것이 옳은지 좋은 것인지 모를 때는 생각도 하지 않고 멍하게 지내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아직은 내 주위에서 아무런 향도 나지 않는 것 같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