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우 스티커 메모에서 벗어나기

저는 그동안 윈도우 스티커 메모를 이용해 순간 순간 파편적으로 떠오르는 아이디어나 컴퓨터 작업 중에 필요한 정보들을 기록해왔습니다.

다른 노트 어플리케이션도 있지만 재부팅시에도 연속적인 작업을 보장하면서 심플하다라는 점이 사용의 이유였습니다. 하지만 다른 스마트 기기에서의 접근 및 백업의 불편함으로 인해 윈도우 스티커 메모들을 정리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윈도우 스티커 메모, Good Bye~

사실 훨씬 전에는 크롬의 모 확장프로그램을 이용했었는데 크롬 재설치로 인해 메모를 모조리 날려버리고 멘붕을 겪기도 했었죠. 저는 크롬 앱이니 당연히 클라우드 메모라고 생각했었는데 그건 뼈아픈 오해였습니다. 또 시스템 오류로 스티커 메모를 모조리 잃어버린 적도 있고요.

크롬 확장 스티커 메모

아무튼 저는 윈도우 스티커 메모가 가진 장점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클라우드의 장점을 가진 메모를 이용하려고 합니다.

제가 생각하는 윈도우 스티커 메모의 장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자유로운 배치
  2. 색상 선택
  3. 빠른 접근

이 모든 조건을 만족하는 클라우드 메모는 구글 킵 (Google Keep)입니다. 에버노트나 원노트도 잘 사용하고 있지만 이 두 메모는 짧은 메모를 빠르게 소화해내기에는 적합하지 않았습니다. 구글 킵은 더 작고 가벼운 온라인 포스트잇인 셈이죠.
제 에버노트는 작은 메모들은 수없이 넣었다 뺐다하기에는 너무 커졌고 조직화되었습니다. 지난 포스팅에 밝힌 것 처럼 원노트는 아이디어 스케치 및 노트화에 더 적합합니다.

가만히 생각해보면 저는 어릴적에 그날의 할 일을 작은 노트 한 장을 잘라 필통 속에 넣어다니곤 했습니다. 군 시절에는 손바닥만한 메모장을 늘 앞 주머니에 넣고 다녔죠. 요맘 때 메모의 활용도가 극대화 되었던 것을 생각하면 구글 킵은 제게 둘도 없이 훌룽한 도구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군시절 마지막 메모장. 고참 몰래 일기도 적고, 암기할 것도 적고 독후감도 쓴 추억의 물건.

더군다나 라벨(태그) 시스템, 알림, 목록 추가등 기타 선택가능한 편의 사항도 훨씬 많습니다.

다른 스마트 기기에도 구글 킵을 깔아 연동시키고, PC에서는 크롬 설치 -> 구글 킵 확장 프로그램 설치 -> Chrome 앱 실행기에서 끌어내어 작업표시줄에 위치하시면 됩니다.

생산력을 올리고 남는 시간을 더 행복하게 지내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